Korea
This article was added by the user . TheWorldNews is not responsible for the content of the platform.

유럽, 골프대항전 라이더컵 첫날 미국에 완승

첫날 포섬 4경기 전승은 라이더컵 최초
유럽과 미국의 골프대항전인 라이더컵 첫날 유럽이 웃었다.

유럽은 30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로마의 마르코 시모네 골프 & 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대회 첫날 8경기에서 5승3무를 기록하며 승점 6.5점을 획득했다.

반면 미국은 승점 1.5점을 따는 데 그쳤다.

라이더컵 첫날 승점 5점 차는, 1975년과 2004년 이후 세 번째다. 1975년은 미국이, 2004년은 유럽이 5점 차로 앞섰다.

미국이 라이더컵에서 하루 1경기도 이기지 못한 건 2010년 최종일 이후 두 번째다. 또 어떤 팀이든 첫날 1경기도 승리하지 못한 1947년 이후 처음이다.

특히 유럽은 이날 먼저 치러진 포섬 4경기를 모두 이겼는데, 첫날 포섬 4경기 전승은 44회째를 맞은 라이더컵에서 최초다.

두 선수가 번갈아 볼을 치는 포섬 경기는 원래 유럽이 더 강한 모습을 보였었다.

욘 람(스페인)과 티럴 해턴(잉글랜드)이 스코티 셰필러, 샘 번스를 이겼고, 빅토르 호블란(노르웨이)과 루트비히 아베리(스웨덴)은 맥스 호마와 브라이언 하먼을 물리쳤다.

이어 셰인 라우리(아일랜드), 제프 슈트라카(오스트리아) 조는 파울러, 콜린 모리카와를 제쳤다. 또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 토미 플리트우드(잉글랜드)는 잰더 쇼틀리와 패틀릭 캔틀레이를 따돌렸다.

유럽은 두 선수가 각자 볼을 쳐 더 나은 스코어를 팀 성적으로 기록하는 포볼 경기에서도 미국을 제압했다.

호블란이 마지막 18번 홀(파5) 버디로 무승부를 이끌었고, 람은 16번 홀(파4)과 18번 홀 이글로 끌려가던 경기를 무승부로 만들었다.

저스틴 로즈(잉글랜드)도 18번 홀에서 비겼고, 매킬로이는 맷 피츠패트릭(잉글랜드)과 함께 쇼틀리, 모리카와를 꺾었다.

[서울=뉴시스]